메인으로진료안내찾아오시는 길사이트맵
Home > 미소담 피부성형> 여드름
  여드름은 모피지선 단위의 국한성 만성 염증성 질환으로 면포, 홍반성 구진, 농포 등을 형성하며 피지 분비가 많은 부위인
얼굴, 목, 등, 가슴에 호발합니다.
주로 사춘기에 발생하여 20대 중반에 쇠퇴하지만, 최근에는 20대 후반 혹은 30대에 발생하여 지속되는 경우가 증가하고 남자에서는 더 심한 형태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발생원인은 주로 호르몬에 의한 피지 분비의 증가, 모낭입구의 과각화와 모공폐쇄, 여드름균(P. acnes)의 증식, 염증 반응,
피부장벽기능의 이상, 유전적 환경적요인 등이 있습니다. 이렇게 여드름은 복합적인 원인으로 발생하기 때문에 복합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각종 화장품에는 여드름을 악화시키는 물질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가 많고, 스테로이드계의 먹는 약이나 바르는 약에 의해서도 악화 될 수 있으며 보약으로 알고 먹는 한약에도 스테로이드 성분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여드름은 영양과다 또는 결핍 때문에 생기는 병은 아니므로 돼지고기, 닭고기, 아이스크림, 초콜릿 등, 그 자체는
여드름 발생의 원인이 되지는 않지만 어떤 특정한 음식을 먹을 때 여드름이 심해진다고 느껴진다면 일단 금하는 것이
좋습니다.
 
  여드름은 일정 시기를 지나면 사라지기 때문에 여드름으로 인한 모공과 흉터를 남기지 않는 것이 치료에 있어서 중요합니다.
여드름의 치료는 임상양상이나 진행 단계에 따라 치료방법이 달라질 수 있는데 중요한 것은 여드름의 치료에 성공하려면
무엇보다 꾸준한 치료가 필수적입니다.

발생원인이 복합적이기 때문에 진행단계에 따라 피지분비를 억제하는 약물과 염증약물을 복용해야하며, 모공폐쇄에 대해서는 레이저 박피, 피지선 축소에 대해서는 MYDON레이저, 여드름균에 대해서는 I2PL등 복합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집에서의 여드름 관리로는 규칙적인 생활로 스트레스 등으로 인한 호르몬분비를 억제해야하며, 외부출입 후에는 피부에 쌓인 먼지나 땀을 제거해 주기 위해 세안을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너무 세게 세안을 하시면 여드름이 악화될 수 있습니다.
면포 추출시 집에서는 부적절한 방법이나 비위생적 도구를 사용하여 염증이 더 심해지고 악화 되기 때문에 집에서는 면포를
제거하지 않으시는 것이 좋습니다.
 
클릭시 메인으로 이동합니다.
메인으로진료안내찾아오시는 길사이트맵
클릭시 메인으로 이동합니다.
클릭시 메인으로 이동합니다.